세종시, 외곽순환도로 4생활권 구간 오는 30일 개통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세종시, 외곽순환도로 4생활권 구간 오는 30일 개통

새샘교차로-새나루 교차로 3.4㎞·교통량 분산 효과 기대

외곽순환도로 4생활권 구간 오는 30일 개통.jpg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교통량 증가에 따른 출·퇴근 시간대 정체 해소를 위해 오는 30일부터 4생활권 외곽순환도로 일부구간을 개통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개통은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협의를 거쳐 결정했다.

 

개통 도로는 외곽순환로 중 새샘교차로∼새나루교차로까지 3.4㎞ 구간이며, 현재 시는 외곽순환로 총 연장 28㎞ 중 16.7㎞를 개통해 통행 중이다.

 

잔여구간(7.9㎞)은 5·6생활권 개발과 병행해 건설·개통할 예정이다.

 

시는 4생활권 구간 개통을 위해 지난 3월부터 행복청, LH, 경찰서 등 관계기관과 합동점검을 시행, 최근 방호벽, 표지판 등 교통안전시설물 보강공사와 지적사항에 대한 개선을 마쳤다.

 

현재 외곽순환로 내 방음벽 설치공사를 앞두고 있지만, 시민불편 최소화에 무게를 두고 관계기관 협의를 통해 우선 개통하기로 결정했으며, 방음벽 설치는 상호 협력하에 이르면 내년 초 쯤 추진할 계획이다.

 

시는 이번 4생활권 외곽순환로 개통으로 청주·오송방향으로 출·퇴근하는 시민 편의가 높아지고, 국책연구단지, BRT 교통정체 해소에도도움이 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시 관계자는 “외곽순환도로 개통으로 4생활권의 국책연구단지와 청주, 신탄진 방면 교통량이 분산돼 새샘교차로 구간 교통정체 해소가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시민 모두가 체감할 수 있는 도로기반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